충주 호암직동, 촘촘한 사회 안전망 구축 박차
충주 호암직동, 촘촘한 사회 안전망 구축 박차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9.09.1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단체와 저소득·취약계층지원 업무협약
충북 충주시 호암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일 충주지역 로타리클럽과 ‘저소득·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진촬영을 했다.
충북 충주시 호암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일 충주지역 로타리클럽과 ‘저소득·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진촬영을 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 호암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일 ‘저소득·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촘촘한 사회 안전망 구축에 나섰다.

이날 협의체(공동위원장 신정순, 권영철)는 충주로타리클럽(회장 김영대), 새충주로타리클럽(회장 김상열), 남산로타리클럽(회장 안재열), 국원로타리클럽(회장 이한규) 등의 단체와 호암직동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 집수리 봉사활동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집수리사업은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에서 추진하는 자체사업으로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발굴한 주거환경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집수리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들은 집수리 사업 이외에도 저소득·취약계층에게 각종 생활용품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충주로타리클럽 김영대 회장은 “호암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의 업무협약으로 집수리사업에 참여하게 돼 매우 보람있고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호암직동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