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밴드 ‘파인트리’ 윤동주 창작음악제 금상 수상
감성밴드 ‘파인트리’ 윤동주 창작음악제 금상 수상
  • 김정애 기자
  • 승인 2019.09.10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충북 충주를 근거지로 활동하고 있는 감성밴드 파인트리(대표 여승헌)가 종로문화재단이 주관한‘3·1운동 100주년 기념 제5회 전국 윤동주 창작음악제’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파인트리는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하고 2차 예선 23개팀 선정에 통과돼 지난 8일 윤동주문학관 시인의 언덕에서 열린 3차 본선(9개 팀 진출)에서 전체 2위에 해당하는 금상을 수상하게 됐다.

윤동주 창작음악제는 윤동주 시인의 삶과 문학을 기리고자 2015년을 시작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감성밴드 파인트리는 이번 창작음악제에서 윤동주 시인의 ‘쉽게 쓰여진 시’를 가사로 대표 여승헌과 연주단원 유정선이 공동 작곡해 참가하게 됐다.

‘제5회 전국 윤동주 창작음악제’ 참가작인 창작 노래곡 ‘쉽게 쓰여진 시’는 감성밴드 파인트리 단원 여승헌(대금, 소금), 최경숙(해금), 성숙진(가야금), 유정선(건반), 한덕규(타악)와 객원 보컬 정기정이 함께 연주했다.

감성밴드 파인트리는 금상을 수상한 ‘쉽게 쓰여진 시’를 오는 10월 21일 오후 7시 충주 호암예술관에서 ‘춤이 있는 국악 콘서트 파인트리’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