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대 세계기록유산 홀로그램 전시회, 직지 브랜드 활성화 기여
서원대 세계기록유산 홀로그램 전시회, 직지 브랜드 활성화 기여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09.0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서원대학교(총장 손석민)는 청주시와 GKL사회공헌재단 후원으로 ‘세계기록유산 홀로그램 특별전시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8일 밝혔다.(사진)

청주 예술의전당 대공연장 1층 로비에서 열린 ‘세계기록유산 홀로그램 특별전시회’는 당초 목표인 4천명 이상의 방문객이 다녀가는 등 관심을 모았다. 세계 최초 한국이 보유한 세계기록유산을 피규어 기반의 홀로그램 콘텐츠로 개발하고 선보여 시민들로부터 높은 인기를 얻었다.

전시회 현장에서 직지톡톡 앱을 다운로드해 인증하면 사은품을 제공하는 이벤트 행사가 열려 세계기록유산은 물론 직지 브랜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서원대 문화기술사업단은 한국이 보유한 세계기록유산 16종 중 직지, 훈민정음 해례본, 난중일기, 동의보감, KBS 특별생방송 이산가족을 찾습니다 기록물 등 5종을 홀로그램으로 개발해 전시했다. 전시회가 크게 주목 받은 것은 세계기록유산을 피규어로 제작하고, 스토리텔링한 홀로그램 영상을 구현한 것이 세계 최초의 시도였기 때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