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용천초, 올해 씨름 전국대회 단체전 7관왕
음성 용천초, 올해 씨름 전국대회 단체전 7관왕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9.09.04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장기부터 소양강배까지 우승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충북 음성 용천초등학교(교장 김순남)는 춘천에서 열린 제5회 춘천소양강배전국 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통해 전국대회 7관왕 대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1~3일 춘천 호반체육관에서 3일간 열린 이번 대회에서 용천초는 초등부 단체전 결승전에서 문경의 호서남초를 맞아 4대 0의 압도적 실력으로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사진)

용천초는 지난 3월 통영에서 열린 제49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 우승을 시작으로 제20회 증평인삼배, 제33회 전국시도대항, 제73회 전국씨름선수권, 제56회 대통령기, 제16회 학산배, 제5회 춘천소양강배까지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려 씨름 명문학교로 우뚝 섰다.

특히 2019년도 대한씨름협회 주관의 모든 전국대회 우승과 단체전 7관왕이라는 씨름계 역사상 전무후무한 대기록을 세웠다.

4학년때 처음 씨름을 배우기 시작한 선수들(6학년 이지민, 김유겸, 김민건, 백재현, 박요한, 김성민, 이우주)은 우승을 확정 짓는 순간 많은 관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모래판 위에서 자신들을 지도한 장현모 감독에게 큰절을 올리며 대기록의 기쁨을 누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