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이 꿈꾸는 세상 그림에 담다
아이들이 꿈꾸는 세상 그림에 담다
  • 김정애 기자
  • 승인 2019.09.03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민예총 전통미술위 정기전
이상금 作 ‘책걸이’.
이상금 作 ‘책걸이’.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충북민예총 전통미술위원회(회장 조경애)는 5일부터 오는 10일까지 청주 예술의 전당 소2전시실에서 ‘함께 꿈꾸는 세상’을 주제로 충북민예총 전통미술위원회 16회 정기전을 갖는다.

이번 전시는 예부터 현재까지 이어져오는 옛 아이들의 놀이문화를 모티브로 아이들이 꿈꾸는 세상을 그림에 담았다. 공부를 게을리 하지 말라는 뜻으로 책거리를 아이들 방에 걸어놓았던 부모의 마음과 입신출세를 기원하며 어해도를, 자손 번창을 위해 석류도를 걸어 장식했던 우리의 전통민화를 전시함으로서 우리 아이들이 전통문화와 전통채색화에 자연스레 흥미를 가질 수 있도록 ‘함께 꿈꾸는 세상’을 전시한다.

충북민예총 전통미술위원회 16회 정기전은 민화를 사랑하는 역량 있는 작가 36명이 참여하게 된다. 전통미술위원회는 2018년 10월 인도네시아 한국문화원 초청전시와 2019년 7월 프랑스 ‘코리아 라이브’ 초청 교류전을 성황리에 마친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