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목련회, 복지사각지대 어린이 돕는다
충북도 목련회, 복지사각지대 어린이 돕는다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08.25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야행 바자회 수익금 초록우산에 기부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 목련회가 지난 24일 사회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아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청주야행에서 자선바자회를 가졌다. 목련회는 충북도청 여직원들로 구성된 모임이다.

목련회원들은 도청 직원들에게 기부 받은 물품을 청주야행 부스에서 직접 판매해 모인 수익금1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해 소외계층 아이들을 지원하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김낙영 목련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개최한 청주야행 바자회는 목련회원들뿐만 아니라 도청직원들이 함께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목련회는 다양한 기부활동을 통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수혜자 발굴에 더욱 힘쓰고 최선의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