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건국대 LINC+사업단, ‘청년실태조사’ 맞손
충주시·건국대 LINC+사업단, ‘청년실태조사’ 맞손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9.08.2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청년정책 기초자료 활용
청년층 사회경제 조사 연구
충주시와 건국대 LINC+사업단이 지난 23일 ‘청년실태조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사진촬영을 했다.
충주시와 건국대 LINC+사업단이 지난 23일 ‘청년실태조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사진촬영을 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시가 지난 23일 건국대학교 LINC+사업단과 ‘충주시 청년실태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년실태조사는 청년들의 특성이 반영된 실현가능한 정책목표와 비전을 설정, 체감도 높은 청년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청년층의 주거, 일자리, 결혼, 참여와 권리보호 등에 대해 조사·연구하는 사업이다.

이번 조사를 통해 시와 사업단은 청년 기본현황에서부터 청년정책 추진 현황과 청년정책에 대한 수요자의 욕구·인식, 국내외 청년정책 선진사례 분석 등을 조사한다. 특히, 이번 조사·연구는 시와 대학이 함께 협력·추진하는 만큼 시가 보유한 다양한 자료와 건국대가 보유한 전문 인력, 지식을 활용해 청년 문제를 보다 체계적이고 폭넓은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청년들이 겪는 다양한 문제해결을 위해 충주시와 대학이 함께 하게 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공동 연구가 충주시 청년들의 고민해결과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