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음성민속예술 한마당
30일 음성민속예술 한마당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9.08.2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충북 음성군이 제38회 설성문화제 기간 중인 오는 30일 오후 1시부터 야외음악당과 설성공원 일원에서 2019 음성민속예술 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4회째인 이번 행사는 먼저 음성풍물 어우리패 ‘음성 거북놀이’와 신명나는 풍물놀이를 선보인 뒤 ‘각골줄다리기’, ‘맹동면 상여소리’ 등 음성의 다양한 전통민속문화를 보여줄 계획이다.

특히, ‘음성의 민속문화 조사연구’를 통해 확인된 ‘각골줄다리기’는 당시 줄다리기에 참여했던 마을주민의 채록과 고증 등을 바탕으로 기획됐다.

또 행사 당일 각골마을 주민들이 음성군 안녕과 풍년을 기원하는 ‘각골 느티나무 고사’에 참여해 각골줄다리기 재현 의미와 그 가치를 더 할 예정이다.

맹동면 이장협의회가 시연하는 ‘맹동면 상여소리’는 실제로 사용된 상여를 이용해 출상(出喪, 상가에서 상여가 떠남)하기 전날 상여꾼이 빈 상여를 메고 풍악과 노래를 하면서 마을을 돌아다니는 과정을 재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