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사격인들, 단양서 ‘금’ 조준
전국 사격인들, 단양서 ‘금’ 조준
  • 조태현 기자
  • 승인 2019.08.15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18일 충북연맹회장기대회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충북 단양에서 제10회 충북연맹회장기 단양전국사격대회가 개최된다.

17일부터 18일까지 단양 클레이 사격장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클레이 사격(사진)인 트랩, 스키트, 아메리칸 트랩 등 3개 종목의 경기가 펼쳐진다.

클레이사격(Clay Target Shooting)은 지름 11cm, 두께 약 25mm, 무게 100g의 원반(피전)을 공중에서 산탄을 발사해 맞히는 경기다.

트랩은 어깨에 총을 대고 기다리다 아래쪽에서 나오는 접시를 맞히는 방식이다. 스키트는 총을 들고 있다 양쪽에서 나오는 접시를 따라가며 맞히는 경기다.

아메리칸 트랩은 트랩의 대중화를 위해 만든 종목으로 한 방출구에서 접시가 나오게 돼있어 명중률이 높고 배우기 쉬워 초보자들이 입문을 위한 종목이다. 대회는 클럽대항 단체전과 개인전으로 나눠 진행되며, 총 4라운드를 거쳐 결선 1라운드로 승부를 겨루며 1위부터 3위까지 시상한다.

이번 대회에는 선수단과 운영요원, 임원 등 3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