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병원, 망막 수술 5000례 돌파
충북대병원, 망막 수술 5000례 돌파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8.1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대병원 안과 채주병(왼쪽), 김동윤 교수 진료팀.
충북대병원 안과 채주병(왼쪽), 김동윤 교수 진료팀.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대학교병원 안과 채주병·김동윤 교수 망막진료팀이 도내 최초로 망막 수술 5천례, 안구 내 주사 1만3천례 시술을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망막 수술은 망막 박리, 당뇨망막병증, 포도막염 등 실명을 초래하는 질환을 치료하는 것으로 장시간 수술 기법을 익혀야 하는 까다로운 수술에 속한다.

안구 내 주사 시술은 고령화에 따른 황반변성, 망막혈관질환 등 황반부질환을 치료하기 위한 대표적인 시술이다.

충북대학교병원 망막진료팀은 “이번 성과에만 만족하지 않고 그동안 축적된 임상경험과 안과 관련 의학소견을 바탕으로 최선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