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출신 장병학 작가, 박화목아동문학상 수상
충북출신 장병학 작가, 박화목아동문학상 수상
  • 김정애 기자
  • 승인 2019.08.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시집 ‘별님도 덩실덩실’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한국아동문학회가 격년제로 시행하는 올해 제7회 박화목아동문학상에 충북지역에서 동시작가로 활동하는 장병학(사진) 작가가 수상했다.

한국아동문학회는 2년(2017년 6월~2019년 6월)간 발행된 전국의 동시집과 동화집, 평론집 중에서 엄선해 시상작가를 선정한다. 장 작가의 수상 작품집은 ‘별님도 덩실덩실’ 동시집이다.

‘별님도 덩실덩실’동시집에는 제1부 황금들녘, 제2부 마알간 옹달샘, 제3부 선생님 똥은 개도 안 먹는다, 제4부 소나무 아래 누우면, 제5부 진천하늘과 서울하늘, 제6부 직지사랑, 제7부 남석교 친구 총 74편의 동시와 ‘남석교 친구’ 외 5편의 노래악보가 들어있다.

장 작가는 한국아동문학연구회에서 동시(2002)를, 시와 의식(문예한국) 문예지를 통해 수필(1986)이 등단한 후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장 작가는 한인현 문학지도상, 충북아동문학상, 진천문학상, 청주문학상, 충북문학상, 충북수필문학상, 문예한국 작가상 등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꿈을 주는 동시’와 ‘별님도 덩실덩실’(동시집), ‘늘 처음처럼’과 ‘신이 내린 선물’(수필집), ‘함께 가는 융합 미래사회’(칼럼집), 수준별 열린교육(김천호, 장병학 공저)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