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꿈나무 193명 아산에 모였다
과학꿈나무 193명 아산에 모였다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8.13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 청소년 과학캠프 성료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아산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가 자연과학대학 주최로 지난 12~13일 제23회 청소년 과학캠프를 개최, 9개의 프로그램을 실험과 체험 프로그램 위주로 8개 학과 실험실에서 진행했다.(사진)

대학 관계자는 “이번 과학캠프가 횟수를 거듭하면서 과학에 흥미가 많은 전국의 고교생들에게 다양한 과학체험 활동을 갖게 하는 한편 과학적 사고의 폭을 넓히고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학문분야의 급속한 변화에 필요한 기초과학 분야의 창의력 신장을 돕기 위한 취지로 개최했다”며 “전국 46개 고교에서 193명이 참가한 가운데 23회째 열렸다”고 설명했다.

또 캠프기간 동안 화학과, 생명시스템학과, 식품영양학과, 환경보건학과, 스포츠과학과, 사회체육학과 등 8개 학과 10명의 교수가 고교생들의 멘토로 나섰으며, 각 학과별 실험실은 석·박사 과정에 있는 실험조교 40여명을 배치하고 서포터즈 50명이 고교생들의 실험과 체험은 물론 인솔까지 도왔다.

참가 학생들은 트랙 A와 트랙 B로 나눠져 트랙별로 총 5개의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각 학과의 실험실에서 체험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캠프에 참가한 세종시 고운고 유현채 학생은 “앞으로 약사가 돼 신약개발분야의 연구자가 되는 것이 꿈이다”며 “동시에 생태계 보전에도 관심을 갖고 있어 이번 캠프에서 화학, 생명과학, 생태학적 실습체험을 통해 필요한 지식을 쌓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