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옥 음성군수, 중앙부처 잇단 방문
조병옥 음성군수, 중앙부처 잇단 방문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9.08.1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국토부 찾아가 현안사업 지원 건의
조병옥(오른쪽) 음성군수가 지난 12~13일 이틀간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를 방문한 가운데 행정안전부 고규창 지방재정경제실장을 만나 지역 현안사업의 적극 지원을 설명하고 있다.
조병옥(오른쪽) 음성군수가 지난 12~13일 이틀간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를 방문한 가운데 행정안전부 고규창 지방재정경제실장을 만나 지역 현안사업의 적극 지원을 설명하고 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조병옥 음성군수가 12~13일 이틀간 지역 현안사업지원 건의를 위해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를 방문했다.

조 군수는 지역 생활SOC 확충사업 재원을 최대한 확보하기 위해 지난 12일 행정안전부 고규창 지방재정경제실장과 정종훈 교부세 과장을 방문해 혁신도시 어린이도서관 건립, 수레의 산 자연휴양림 보완사업의 특별교부세 지원요청을 위해 행보를 보였다.

또 서승우 지방행정정책관과 장금용 자치분권제도과장을 만나 음성군 인구와 행정수요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기준 인건비 증액을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현재 음성군은 재정규모 대비 인건비 비율이 10.8%로, 유사 지자체 평균 11.3%에 못 미치는 실정이다.

13일에는 김경욱 국토교통부 제2차관을 만나 감곡~혁신도시~청주공항을 잇는 중부내륙철도 지선 연장사업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년)에 반영을 제기했다.

지선 연장을 통해 중부내륙선(이천~충주) 철도 개통(2021년)과 대규모 산업단지 입지로 여객 및 화물 물동량 수요 증대에 대응하고, 중부내륙·수도권 등 철도 접근성을 높여 균형발전을 도모할 수 있다는 것이 군의 입장이다.

이 외에도 △중부내륙철도 112 정거장 감곡역 명칭 부여 △국도(38호) 지선 도로 개설사업의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2021~2025년)’ 반영 △음성 제2교차로 부체(연결)도로 변경 △국지도 49호선 2차로 시설개량사업 △국도 21호선 맹동 신돈교차로 개선사업도 건의했다.

조 군수는 “앞으로도 국비 확보와 국가 계획에 음성군 사업이 반영되도록 타당성 있는 논리를 바탕으로 신속히 대응하겠다”며 “더불어 국회와 관계부처 등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지역 현안들이 조속히 해결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의지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