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대한폴리텍 등 3개사와 MOU 체결
부여군, 대한폴리텍 등 3개사와 MOU 체결
  • 전재국 기자
  • 승인 2019.08.01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까지 127억 투자

[충청매일 전재국 기자] 충남 부여군과 대한폴리텍㈜, ㈜한진펌프, 청정테크㈜ 등 3개사와 기업합동 투자협약(MOU)식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3개 기업은 오는 2020년까지 총 127억원을 투자해 50여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할 뿐만 아니라 투자 완료 후 매년 1천500억원의 매출을 올려 관내 경기 활성화에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대한폴리텍㈜는 임천농공단지 내 3만9천175㎡ 부지에 총 77억원을 투자해 내년 2월 중 연질 폴리우레탄 폼 생산 공장을 신설할 예정으로 향후 연매출 1천400억원 달성을 목표로 운영 중에 있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보인다.

또 ㈜한진펌프는 은산2산업단지 내 1만3천881㎡ 부지에 총 30억원을 투자해 내년 12월까지 수중펌프 생산 공장을 신설할 예정으로 유럽의 선진기술에 대응할 수 있는 기술개발에 총력을 기울여 부여군을 대표하는 신기술개발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재 은산2산업단지 내 위치한 청정테크(주)는 제2공장에 총 20억원을 투자해 내년 12월 중 시설과 설비를 증축할 예정으로 신규 사업분야인 전기집진장치 생산을 통해 기술력을 강화해 사업 경쟁력을 향상시킬 방침이다.

부여군은 민선 7기 들어 관련부서 협업으로 기업애로 현장지원반을 구성해 기업애로 지원, 투자유치, 규제개선 등 현장중심 소통을 통해 발 빠른 대응으로 적기 민원해소에 나서고 있어 기업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밖에도 LG생활건강의 태극제약 2공장은 치약동, 통합유틸리티동 등 5개 시설에 약 700억원을 투자하고 지난해 5월 1일자로 공장가동을 멈춘 장암농공단지 내 ㈜대림C&S는 대규모 투자를 통한 공장 리뉴얼을 오는 2021년 상반기 재가동을 목표로 올해 하반기부터 추진 예정에 있다.

그리고 포화상태인 농공단지를 대체하기 위해 부여군이 추진 중인 부여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충남개발공사와 공동투자 협약서를 체결하고 산단 입주기업 모집도 순조로워 지역 경기 활성화에 대한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유망 중소기업 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기업하기 좋은 부여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