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지역 과학 꿈나무 육성
SK하이닉스, 지역 과학 꿈나무 육성
  • 이우찬 기자
  • 승인 2019.07.29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인슈타인 올림피아드 성료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SK하이닉스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2019 하인슈타인 올림피아드’가 지난 27일 SK하이닉스 청주 사업장 하이 누리관에서 개최됐다.(사진)

이날 대회에서는 사전 예선을 통과한 총 72개 팀 297명의 초중생 학생들이 ‘우리 주변을 바꾸어 줄 소프트웨어’를 주제로 프로그램을 구상한 뒤 아이디어를 발표했다.

대회 결과, 율면초등학교 옥수수(박수경 등 3명), 심화 부분에서는 창전 문화의 집 시작이 반인팀(김도현 등 4명)이 대상을 차지했다.

대상을 받은 팀은 해외탐방 프로그램 ‘하인슈타인 비전 뷰’를 통해 자신들이 만든 프로그램을 해외 메이커페어에 출품하고 현지 과학 기관을 탐방할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된다. 이밖에도 우수한 평가를 받은 30개팀에 상장과 부상이 수여됐다.

초등 부문 대상을 수상한 박수경(율면초 6)양은 “우리가 직접 낸 아이디어가 채택되고 소프트웨어 프로그래밍으로 대상까지 받게 되어 너무 기쁘다. 해외 탐방에 가서도 한국 과학 영재들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