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내달부터 도민감사관 확대 운영
충북도, 내달부터 도민감사관 확대 운영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07.17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명 증원…행정 투명·공정성 향상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다음달부터 도민감사관을 현재 30명에서 40명으로 확대해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도민감사관 제도의 실효성을 높이고 행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향상하기 위해 확대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된 데 따른 조처다.

이를 위해 2017년 11월 ‘충북도 도민감사관 조례’ 개정을 완료했다. 현 도민감사관의 임기 등을 고려해 다음달부터 시행한다. 도는 임기가 남아 있는 도민감사관 11명을 제외한 나머지는 새로 선발할 예정이다. 임기가 끝나는 19명과 증원된 10명 등 총 29명이다.

시·군별로 2명 이상, 8명 이하로 성별 균형을 고려해 선발한다.

봉사 정신이 투철한 도민은 누구나 도민감사관 대상이 될 수 있다. 해당 시·군의 추천을 받아 충북도에서 최종 위촉한다.

선발된 도민감사관은 충북도가 주관하는 시·군 종합감사와 출자·출연기관 감사에 참여해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위법·부당 사항과 공무원 관련 비위, 품위 손상행위 등을 제보할 수 있다. 임기는 2년이며 소정의 활동수당을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