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노인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인증제 추진
보은군, 노인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인증제 추진
  • 황의택 기자
  • 승인 2019.07.17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충북 보은군이 충북도와 함께 일하기를 희망하는 노인에게 사회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노인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인증제’를 추진한다.

군이 추진하는 노인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인증제란 충북도에서 전국 최초로 지난 2014년부터 민간 분야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해 시행한 사업으로 만 60세 이상 노인을 5%이상 고용하는 기업에 인센티브를 주는 제도이다.

선정된 기업은 2년간 중소기업 육성자금 선정 시 가점 부여,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 금리 우대, 중소기업 해외시장 개척, 지방세 세무조사 등의 인센티브를 받게 된다.

현재 보은군에는 (주)풀그린(2014년 인증)을 비롯해 (주)이킴(2016년 인증), ㈜미주요업(2017년 인증), 대광주철(2018년 인증) 등 총 4개 업체가 인증을 받았다.

충북도 노인일자리 창출 시군 종합평가에서 2016년 우수군으로 선정돼 상사업비 5천만원, 2017년에는 최우수군으로 선정돼 상사업비 1억원, 2018년도에는 우수군으로 상사업비 5천만원을 수상한 바 있다.

군은 올해도 60세 이상 노인을 고용인원 대비 5%이상 창출한 기업의 신청을 받아 충북도에 추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