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사전컨실팅 감사 ‘호응’
충북도 사전컨실팅 감사 ‘호응’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7.11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11건→올해 58건 신청 늘어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 감사관실이 운영 중인 사전컨설팅 감사 제도가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충북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까지 58건의 사전컨설팅 감사 신청이 들어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11건에 비해 대폭 증가했다.

감사관실은 이 중 52건에 대해 긍정적인 의견으로 통보했다. 6건은 검토 중으로 처리기간 역시 빨라졌다. 요청 기관별로도 충북도 본청 10건, 출자·출연기관 7건, 시·군 41건 등이다.

감사관실은 신청을 받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직접 찾아가는 컨설팅과 현장 사전컨설팅도 실시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지방공무원 징계규칙’ 개정으로 징계까지 면제해 주고 있다.

이로 인해 업무 과정에서 감사·징계 부담을 덜고 보다 정확한 처리를 위해 사전컨설팅을 이용하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