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충북도당 여성위, 청주서 성인지 예산제 논의
민주당 충북도당 여성위, 청주서 성인지 예산제 논의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6.27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여성위원회가 ‘예산을 알면 성평등이 보인다’ 충북 권역별 토론회 첫 순서로 ‘청주시 성인지 예산제도 현황과 개선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에는 27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 영상미디어실에서 육미선 충북도당 여성위원장(충북도의원)을 비롯해 지역위원회 여성위원장, 주요당직자, 지방의원, 여성단체 인사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서민순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공동대표가 ‘한국 성인지 예산제도의 현황 및 과제’를 주제로 기조발제를 했으며, 박상은 여성위원회 운영위원이 좌장을 맡아 토론회를 진행했다.

서민순 공동대표는 “외부에서 이식되듯이 도입된 성인지 예산제도가 보다 발전적으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성별수혜 효과와 영향 등을 분석해 그 결과를 정책형성에 반영할 수 있도록 ‘성인지 예산서’를 보다 객관적인 조사와 통계를 바탕으로 치밀하게 작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조발제 후 △김가빈 충북성별영향평가센터 컨설턴트 ‘청주시 성인지 예산의 성과와 한계’ △유영경 청주시의원 ‘청주시 성인지 예산제도의 양적 성장에 따른 실효성 향상 과제’ △육미선 충북도의원 ‘충북도 성인지 예산제도 현황과 개선방안’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