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삼성면 주민 3명, 열심히 사는 군민 표창 받아
음성 삼성면 주민 3명, 열심히 사는 군민 표창 받아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9.06.20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산·김대수·권오민씨 교통사고 인명구조 공로
음성군 삼성면 용성1리 반장 김대수(65)씨, 김일산(78)씨, 권오민(64·청용2리)씨 3명이 ‘열심히 사는 군민’으로 선정돼 20일 조병옥(오른쪽) 군수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음성군 삼성면 용성1리 반장 김대수(65·용성1리) 씨와 주민 권오민(64·청용2리), 김일산(78·용성1리) 씨 3명이 ‘열심히 사는 군민’으로 선정돼 20일 조병옥 군수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이번에 표창을 받은 3명은 지난 5월 삼성면 용성1리 인근에서 전봇대를 들이받은 승용차 교통사고가 발생하자 승용차 내의 인명을 구조하는 데 크게 기여한 공이 인정됐다.

당시 사고를 목격한 이들 3명은 위험을 감수하며 사고차량에 접근해 운전자 및 동승자를 차량 밖으로 옮긴 후 신속히 119에 신고 등 적절한 초동대처로 사고피해를 최소화했다.

표창을 받은 김대수씨 등 3명은 “사고로 인해 위험에 처한 승용차 내의 사람들을 도와 준 것 뿐인데 표창까지 받게 됐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주민을 돕는 일에도 솔선수범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병옥 군수는 “교통사고 시 위험을 감수하며 신속하고 현명한 대처로 인명을 구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이번 표창으로 이웃 사랑의 따뜻한 마음이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기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