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무예인들,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합심
충북 무예인들,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합심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6.12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개 협회, 조직위와 업무협약
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12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충북태권도협회, 충북무에타이협회, 충북삼보연맹, 충북유도회 등 16개 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12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충북태권도협회, 충북무에타이협회, 충북삼보연맹, 충북유도회 등 16개 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내 무예인들이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개최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12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대회 참가종목 충북무예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직위원장인 이시종 충북지사와 충북태권도협회, 충북무에타이협회, 충북삼보연맹, 충북유도회 등 16개 협회장이 참석했다.

참가종목 충북협회는 국제대회 수준의 원활한 경기 운영을 지원하고 소속 회원들이 경기를 직접 관람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며, 무예도장과 학원, 차량에 대회 홍보스티커를 부착하게 하는 등 대회 개최 전 붐 조성에 나서기로 했다.

이 지사는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개최를 위해 힘을 모아 준 참가종목 충북협회장들께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각 나라의 역사와 정신문화가 내재돼 있는 전통무예가 한자리에 모이는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국제 스포츠·무예계의 새로운 역사를 쓸 수 있도록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 등 9개 경기장에서 개최되며, 태권도와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천여명이 참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