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 클래식 선율에 빠져볼까
가정의 달 클래식 선율에 빠져볼까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5.2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립교향악단, 순회·정기연주회 진행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도립교향악단은 가정의 달을 맞아 시·군 순회연주회 및 정기연주회를 진행한다.

첫 번째 공연으로는 22일 오후 7시30분 증평문화원 야외공연장에서 제24회 증평문화예술의 날 초청공연 ‘충북도립교향악단 순회 연주회가’ 개최된다.

도립교향악단의 첫 곡으로 로시니의 윌리암텔 서곡 중 ‘피날레’, 테너 오종봉의 ‘뱃노래’, 테너 김흥용의 뮤지컬 이순신 중 ‘나를 태워라’, 테너 강진모의 ‘오 나의 태양’ 등이 연주되고, 소프라노 하나린의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중 ‘날 생각해줘요’, 영화 마이페어 레이디 중 ‘밤새도록 춤을 출수 있다면’을 협연 무대로 꾸며진다.

두 번째 공연으로는 오는 24일 오후 7시30분, 괴산 오가닉테마파크 야외특설 무대에서 충북도립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를 개최한다.

불후의 명곡 출연으로 유명세와 실력을 인정받는 김나니의 ‘돌지 않는 풍차’, ‘누가 이사람을 모르시나요’, ‘아리랑 연곡’ 등을 노래한다.

유튜브에서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궁금증을 유발했던 윤수현의 무대로 ‘꽃길’, ‘사치기’, ‘천태만상’을 협연하고, 발라드의 여왕으로 불리는 거미의 무대로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 ‘러브레시피’, ‘어른아이’, ‘You are everything’을 노래한다.

충북도립교향악단은 제53회 정기연주회 ‘거장의 발자취 브람스편’을 오는 29일 오후 7시30분 청주아트홀에서 선보인다.

작곡가 브람스의 곡으로만 진행되는 정기연주회에서는 ‘비극적 서곡 라단조, Op.81’과 ‘바이올린 협주곡 라장조 Op.77’, ‘교향곡 2번 라장조 Op.73’이 연주된다.

충북도립교향악단 5월 가정의 달 연주회는 전석 무료 공연으로 선착순 입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