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연계획·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폭 개선
금연계획·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폭 개선
  • 추두호 기자
  • 승인 2019.05.20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보건소, 2018년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 발표…절주 등은 개선 필요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괴산군 보건소가 2018년도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군 보건소에 따르면 2018년도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지난해 8월부터 10월까지 관내 만 19세 이상 성인 884명을 대상으로 건강조사를 실시했으며, 조사원들이 표본 가구를 방문해 1대 1 면접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사항목은 △건강생활 실천 △만성질환 관리 △정신보건 및 구강보건 △감염병 관리 △안전관리 △삶의 질 △의료이용 영역 등 21개 영역 201개 문항으로 구성됐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군민들의 걷기실천율은 표준화율 기준 2017년도 25.6%보다 14.3%가 높은 39.9%로 나타났으며, 흡연율은 20.4%이고, 고혈압과 당뇨병 관리교육 이수율이 각각 31.2%와 41.8%, 혈압·혈당수치 인지율은 각각 48.6%와 19.3%로 전년도와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현재 흡연자가 1개월 이내 금연을 계획하는 확률은 11.7%, 인플루엔자 예방접종률은 50.7%, 보건기관 이용률은 59%를 보이는 등 전년보다 대폭 개선됐다.

반면 절주와 금주시도(8.9%), 지역사회 운동시설 접근율(60.9%), 음주운전 경험률(13.0%) 등은 개선과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군 보건소는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관내 주민들의 건강문제를 파악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지역보건 의료정책 수립기반을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군민들의 건강 상태를 파악해 보건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