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
충주시,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9.05.1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참빛충북도시가스와 협약
명예사회복지공무원 51명 위촉
충주시와 참빛충북도시가스(주),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가 15일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충주시와 참빛충북도시가스(주),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가 15일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시가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지원을 위해 보다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에 나섰다.

시는 15일 국원성회의실에서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지사장 이재수), 참빛충북도시가스(주)(사장 신동식)와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시는 전기검침원 28명과 가스점검원 23명을 관내 위기가구 발굴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무보수 명예직인 ‘곁지기(명예 사회복지공무원)’로 위촉해 공공·민관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구축한다.

‘곁지기’란 나누고 보듬으며 어려운 이웃의 곁을 든든히 지켜주는 사람들로 이웃을 가까이에서 보살피자는 뜻으로 충주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에게 붙여진 이름이다.

이번에 ‘곁지기’로 위촉된 전기검침원과 가스점검원들은 매월 가정 방문을 통해 전기사용 중단이나 전기요금 장기체납으로 위기상황이 의심되는 등 사회적 위험에 놓인 가구를 조기 발견해 지원을 요청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출산, 양육, 실업, 노령, 장애, 질병, 빈곤, 사망 등의 사회적 위험으로 위기에 놓인 가구도 지원할 예정이다.

신고 된 위기가구는 읍면동행정복지센터의 신속한 현장 확인을 통해 각 가구에 맞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나 민간기관 연계, 사례관리 등을 지원받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