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58명 함께 산채 비빔밤 나눠 먹어요”
“1058명 함께 산채 비빔밤 나눠 먹어요”
  • 황의택 기자
  • 승인 2019.05.12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충북 보은의 속리산 신 축제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속리산 조각공원과 법주사, 훈민정음마당 일원에서 화려하게 펼쳐졌다. 특히 천왕봉 높이 1천58m를 기념해 1천58인분의 산채 비빔밥을 비벼 함께 나눠 먹는 행사는 관람객들에게 화합과 사랑을 나눠주는 뜻깊은 행사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