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동대, 에너지 신산업 글로벌 인재양성사업 선정
극동대, 에너지 신산업 글로벌 인재양성사업 선정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9.05.07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10억 지원 받아 해외유수기관과 공동연구 진행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극동대학교(총장 한상호)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에너지 기술평가원 주관의 ‘에너지 신산업 글로벌인재양성사업’에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사진)

사업 책임자 강이구 에너지IT공학과 교수가 제출한 ‘신재생 에너지 및 전력시스템용 파워반도체 혁신인재양성’ 연구과제가 사업에 선정돼 2년간 총 사업비 10억원을 지원받는다. 

극동대는 사업선정에 따라 대만국립대, 일본 나고야공업대학, 독일 프라운호퍼연구소, 스웨덴 왕립공과대학,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학, 파워아메리카 연구소 등 해외 유수기관으로 대학원생들을 파견해 공동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미국, 일본, 대만, 유럽 등 선진국이 파워반도체 산업을 주도하는 현실에서 국내의 인력양성 한계와 글로벌 공동 R&D를 극복하기 위한 국고지원에 따라 극동대가 총괄 컨소시엄으로 광운대, 중앙대를 협력대학으로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