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서전고 ‘서전학사’ 준공
진천 서전고 ‘서전학사’ 준공
  • 심영문 기자
  • 승인 2019.04.2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상 4층 규모로 학생 90여명 수용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진천군 충북혁신도시내에 위치한 서전고등학교 생활형 기숙사인 ‘서전학사’의 준공식이 25일 개최됐다.(사진)

이날 준공식은 김병우 충북도 교육감, 송기섭 진천군수, 박양규 진천군의회 의장, 반상진 한국교육개발원장, 성기선 한국교육평가원장, 이재명 진천교육지원청 교육장을 비롯해 재학생 및 학부모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지난해 3월 건립을 시작해 이날 준공된 ‘서전학사’는 지상 4층 규모로 학생 90여명을 수용할 수 있다.

서전학사는 체력단련실, 개인 정독실, 북카페, 명상실, 컴퓨터 정보실 등의 최신 시설을 갖춰 문을 열었다.

서전고는 진천출신의 독립운동가 보재 이상설 선생이 1906년 중국 용정에 세웠던 항일민족교육의 요람인 ‘서전서숙’ 을 계승해 지난 2017년 개교했다. 또 충북혁신도시 이전 기관인 한국교육개발원(KEDI) 협력학교로 지정·운영돼 학생들의 전인적 성장을 돕기 위한 높은 수준의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충북도, 충북교육청, 진천군, 교육관련 공공기관 등이 행·재정적 지원과 정책적 지원을 하는 새로운 지역의 공교육 모델로 자리매김 해왔다.

아울러 서전학사 건립 역시, 총예산 90억원 중 진천군에서 20억원 충북도에서 10억원을 각각 지원하는 등 지역인재 육성과 혁신도시 교육여건의 개선에 도교육청과 자치단체들이 적극적으로 힘을 모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