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 인기
충주시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 인기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9.04.23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가 운영하고 있는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이 본격적인 농사철을 맞아 일손부족 해소에 기여하고 있다.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은 지난 22일 주덕읍 사락리에 위치한 여성 농가주 밤 농장을 찾아 전지목 제거작업 등의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사진) 대상 농가는 6년 전 대전에서 밤농사를 위해 귀농했으나, 남편이 3년째 입원 투병중으로 큰 어려움을 겪어 왔다.

홀로 밤 농장을 운영하던 여성 농가주는 주덕읍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시가 운영하는 일손 긴급지원반을 신청, 일손부족을 해소했다. 시는 현재 3인 1조로 2개조의 긴급지원반을 편성해 재난·재해·부상·질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와 기업(제조업분야), 취약계층(여성, 장애인, 고령농가) 등에 필요한 일손을 신속히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