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상기 건국대 총장 충주서 특강
민상기 건국대 총장 충주서 특강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9.04.23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건국대학교 민상기(사진) 총장이 23일 충북 충주시에서 동물바이오산업에 대한 특강을 가졌다.

‘국가 신성장동력으로서의 동물바이오산업의 미래’란 주제로 열린 이날 특강에서 민 총장은 사람바이오 오송과 동물바이오 충주를 연동하는 바이오벨트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JABC 사업은 축산물의 안전과 동물의 건강에 초점을 둔 프로젝트”라며 “그간의 동물산업이 산업적인 측면에만 치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모호성에서 벗어나 대규모 클러스터를 조성할 경우, 산업적 측면에서 엄청난 내수와 수출증가는 물론 중소가축, 실험동물, 반려동물에 필요한 동물의약품, 사료 첨가제, 보조제, 용품 등 개발과 질환동물 연구·개발, 이종장기 이식 연구, 소비자를 위한 서비스산업분야 내실화의 전기가 마련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