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특구 활성화 공모에 선정
관광특구 활성화 공모에 선정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9.04.16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구, 11억2천만원 확보

 

[충청매일 김경태 기자] 대전 유성구가 16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19년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지방비 포함 총 11억2천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독창적 관광 콘텐츠 개발을 위해 적국 관광특구 24개지역을 대상으로 1차 서류심사, 2차 PT심사, 3차 전문가 현장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구는 공모사업을 통해 매력적인 관광코스지만 많이 알려지지 않은 갑천 근린공원의 왕벚나무길을 ‘바람과 숲이 있는 빛의 길’로 조성하고, 충남대학교 정문부터 유성네거리 사이의 메타세콰이어 가로수를 활용해 ‘(가칭)유성 샹젤리제 거리’를 만들어 관광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