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사이트 제작비 돌려달라” 웹 디자이너 협박 조폭 4명 구속
“성매매 사이트 제작비 돌려달라” 웹 디자이너 협박 조폭 4명 구속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4.15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제작 의뢰한 성매매 사이트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제작비를 돌려달라고 웹 디자이너를 협박한 혐의(특수협박)로 A(20)씨 등 조직폭력배 4명을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 12일 청원구 오창읍의 한 길가에서 “제작 의뢰한 성매매 사이트가 마음에 들지 않으니 제작비를 돌려달라”며 웹 디자이너 B(21)씨를 야구방망이로 폭행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보강수사를 거쳐 A씨 등을 기소의견으로 송치하는 한편, 이들이 운용한 성매매 사이트로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