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국토균형발전·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 위촉
충북도, 국토균형발전·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 위촉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3.07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가 7일 충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전달 한 후 1차 협의회를 개최했다. 위촉식 후 이시종 지사와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도가 7일 충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전달 한 후 1차 협의회를 개최했다. 위촉식 후 이시종 지사와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는 7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충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 위원 위촉식을 열었다.

충북도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는 공동위원장인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도의회, 관계기관, 학계, 언론계, 법조계, 시민사회계, 경제계 등에서 추천 받아 모두 30명으로 구성됐다.

협의회는 앞으로 2년 동안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정책과제 발굴·추진, 대정부 핵심과제 대응논리 개발 등의 심의 또는 도지사 자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시종 도지사는 “최근 SK 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대상지가 용인으로 결정되고 수도권 공장 총량제를 완화시키려는 움직임이 보이는 등 수도권 규제완화의 시발점이 되는 게 아닌지 우려가 된다”며 “협의회 위원들이 정부의 수도권 규제완화 정책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이날 열린 제1차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촉진 협의회에서 강태재 충북시민재단 이사장이 공동 위원장으로 호선됐으며 충북의 국토균형발전 및 지방분권 정책 추진에 대해 논의가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