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 안전교육
서산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 안전교육
  • 한노수 기자
  • 승인 2019.02.1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한노수 기자] 서산시니어클럽(관장 신권범)은 11일 서산문화회관에서 노인일자리 참여자 3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서산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안전교육은 공익활동으로 초·중 20개교의 학생 등하교를 안내하는 교통지킴이 170명, 청결한 바닷가를 가꾸는 바다사랑지킴 100명, 시장형 사업(수익사업)인 지역영농사업 및 엄나무공동사업단 50명을 대상으로 교육이 진행됐다.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인 서산시니어클럽은 2010년 서산시에서 위탁받아 노인의 욕구와 지역의 특성에 맞는 일자리개발 및 제공을 통한 노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설립됐으며 올해 12월까지 시장형 11개 사업(204명), 공익형 2개 사업(270명), 인력파견형 1개 사업(110명) 등 총 14개 사업에 584명이 일자리사업에 참여한다.

지난해보다 68명이 늘어났으며, 활기차고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영위하도록 내실 있는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특히 14개 사업단 중 음암 수림아파트에서 운영 중인 시니어택배 사업단과 팔봉면의 죽공예사업단은 ‘인간극장’에서 소개될 정도로 큰 감흥을 주고 있고 선진지 견학의 단골코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