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초정 관광 활성화 지혜 모아
청주시, 초정 관광 활성화 지혜 모아
  • 이대익 기자
  • 승인 2019.01.17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진흥자문위 개최…각 분야 전문가들, 치유관광 특화사업 등 주문
청주시는 17일 제2청사 소회의실에서 초정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청주시 관광진흥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청주시는 17일 제2청사 소회의실에서 초정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청주시 관광진흥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충북 청주시가 ‘세계 3대 광천수’인 초정약수로 유명한 내수읍 초정리 지역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각 분야 전문가들과 지혜를 모으고 있다.

시는 17일 제2청사 소회의실에서 한범덕 청주시장을 비롯한 박호표 청주대 부총장, 정삼철 충북학연구소장 등 자문위원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주시 관광진흥자문위원회를 열었다.

이날 자문위원회는 한 시장의 자문위원 위촉장 수여에 이어 박호표 위원장 주재로 세종대왕 행궁 조성사업 마무리에 따른 운영방안 검토, 초정 치유문화클러스터 조성사업과 연계한 초정 지역 관광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자문위원들은 세계3대 광천수인 초정약수와 세종대왕을 기반으로 치유관광을 주제로 한 관광자원 특화사업을 주문했다.

또 초정약수를 컨셉으로 한 관광 아이콘 활용방안, 지역 특산품 개발, 세종대왕의 창조정신이 담긴 물시계 등 발명품 체험시설 설치, 주변 환경정비를 겸한 도시재생사업 등 6개 분야를 자문했다.

이밖에 마을하천 복원과 물길 조성, 전망대 설치를 통해 체류형 치유 관광지로 육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고 초정을 중심으로 오송첨단산업과 청주공항, 증평 좌구산과 도안면을 연계한 광역 관광 특화사업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