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해외봉사단, 베트남서 한국인 관광객 구조
한남대 해외봉사단, 베트남서 한국인 관광객 구조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9.01.07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흡곤란 여성 기도 확보·흉부압박으로 호흡 되찾아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 해외봉사단(사진)이 베트남에서 한국인 관광객을 구조한 사실이 알려졌다.

한남대 해외봉사단 학생들이 지난 6일 오후 7시50분께(현지시간) 베트남 호치민시 메콩강 인근에서 봉사활동을 마치고 문화연수를 하던 중 호흡곤란 증세로 쓰러진 30대 한국인 여성 관광객을 구조했다.

30대 관광객이 갑자기 쓰러지자 근처에 있던 한남대 간호학과 학생과 응급처치술을 학습한 교육학과, 역사교육과 학생 등이 함께 환자의 기도를 확보하고 흉부압박으로 호흡을 가능하게 하는 응급조치를 했다.

이후 환자는 현지 병원으로 이송돼 생명에는 지장이 없으며 상태가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여행사는 고마움의 표시로 한남대 해외봉사단에게 피자파티를 제공했다.

한남대 해외봉사단은 26명의 학생과 3명의 교직원으로 구성돼 지난달 27일부터 베트남 빈증 지역에서 사회복지기관 방문, 한글교육, 태권도교육, 문화공연 등 봉사활동을 실시했고, 8일 귀국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