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상당신협, 18년 연속 흑자 경영
청주상당신협, 18년 연속 흑자 경영
  • 이우찬 기자
  • 승인 2019.01.06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회 경영실태평가 1등급

 

충북 청주상당신협(이사장 이성희)은 18년 연속 경영흑자를 기록하며 지난해 경영실태평가에서 신협 중앙회로부터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6일 상당신협에 따르면 지난해 건전하고 안전한 경영을 바탕으로 2018년 결산 결과, 총자산 2천894억원과 당기순손익은 18억9천만원을 기록하는 성과를 올렸다.

특히 총자산 순 이익률(ROA)은 약 0.7%로 국내은행 3분기 평균 총자산 순 이익률 0.65%보다 높은 성과를 냈다.

또한 매년 10% 이상의 자산성장률을 하고 있으며 연체대출비율은 0.3% 수준으로서 재무구조가 더욱 튼튼한 신협으로 거듭 나고 있다.

이같은 성과는 상당신협만의 특별한 사회공헌사업 추진이 한몫 했다.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으로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문화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조합원들의 참여가 급증했다.

이외에도 사랑 나눔 이웃돕기 풍란전시회·김장 나눔·연탄나눔 등 지역사회과 함께하는 나눔 활동에도 열성적으로 활동한 것도 지역 대표금융기관으로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1976년 설립된 청주 상당신협은 청주시 대표 지역금융기관으로서 현재 자기자본 274억원을 보유한 경영실태평가1등급 신협으로 성장, 매년 지역 인재육성을 위해 초·고등학교 자녀 장학금 지원사업을 펼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지역민들로부터 칭송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