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장상주단체 성과물 ‘한자리에’
공연장상주단체 성과물 ‘한자리에’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8.12.04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문화재단, 6일 ‘더 플러스 공상’ 개최
CJB 미디어센터서 6개 단체 창작물 공연
▲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사)예술공장두레, 카잘스챔버오케스트라, 극단 해보마, 극단 시민극장, 극단 청년극장, 사물놀이 몰개 공연 모습.
▲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사)예술공장두레, 카잘스챔버오케스트라, 극단 해보마, 극단 시민극장, 극단 청년극장, 사물놀이 몰개 공연 모습.

 

충북문화재단은 오는 6일 CJB 미디어센터에서 2018 공연장상주단체 페스티벌 ‘더 플러스 공상’을 개최한다.

이번 페스티벌은 공연장활성화와 전문예술단체의 예술창작활동지원을 위한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올 한해 사업에 참여한 예술단체들의 공동협업을 통해 예술의 성과를 높이고 도민과 함께하는 문화예술공연을 펼치기 위해 기획됐다.

공연은 6개 상주예술단체의 특성과 개성을 살린 창작물을 선보이고 성과를 대중화과 유통시장 진입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연합공연축제로 펼쳐진다.

6일 오후 2시30분 (사)예술공장두레 창작마당극을 시작으로 카잘스챔버오케스트라 로비음악회, 극단 해보마와 극단 시민극장의 우수작품을 영상 시청, 극단 청년극장, 사물놀이 몰개의 공연으로 진행된다.

예술공장 두레는 창작연희단체로 기획공연 ‘괴짜선비 김득신’을 선보인다.

카잘스챔버오케스트라는 전통음악, 재즈, 가요, 뮤지컬, 영화음악까지 다양한 음악의 장르를 보여주는 단체다.

극단 해보마는 ‘두드려라 맥베스, 나라세운 호랑이’ 등 창작작품을 제작하고 초청공연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극단 청년극장은 독립역사 이상설 선생님의 삶을 그린 ‘TO BE 이상설’ 공연을 진행할 계획이다.

지난 10월 LA로 초청공연을 다녀온 ‘싸가지 흥부전’, ‘할배열전‘의 극단 시민극장은 충북연극전문 예술단체로 지역의 한계를 넘는 글로벌 공연콘텐츠 개발과 마케팅으로 국내외에서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성과우수단체로 선정된 사물놀이 전문연주단체 사물놀이 몰개는 2018년 창작초연작품 ‘소리 VIEW’를 유료화로 만석공연을 이룬 우수 단체이다.

충북문화재단 김경식 대표이사는 “공연장상주단체 기획자협의회가 구성되고 모든 상주단체가 협업으로 진행된다는 것에 중요한 부분”이라며 “다양한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능이 끝난 학생들의 문화예술관람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교육청의 적극적 지원을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기획자협의회 및 상주단체 간 지속적인 협업 활동을 통해 지역의 공연예술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페스티벌은 전 좌석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사항은 충북문화재단 문화예술팀(☏043-224-560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