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청원경찰서, 무인 북카페 직원·민원인 만족 UP
청주 청원경찰서, 무인 북카페 직원·민원인 만족 UP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8.11.08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 평균 100명 방문

 

충북 청주 청원경찰서 내 작은도서관이 직원들과 민원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청원경찰서는 지난 9월 3일 작은도서관과 도서관 내부에 무인 커피머신을 설치해 북카페인 ‘CAFE THE 봄’을 열었다.(사진)

북카페가 오픈한 건물은 전 민원봉사실로 청사 내 민원봉사실이 신축되면서 비어있던 건물을 이용했다.

이전 청원경찰서는 민원인이 많이 찾았지만 휴식공간이 없어 불편함을 겪었다.

무인 북카페가 생기면서 문제를 해소했다. 오픈부터 지난 7일 현재까지 하루 평균 100여명이 무인 북카페를 방문하고 있다. 이 기간 커피 판매량은 3천273잔에 달한다.

커피 판매 수익금은 각 부서에 지원금으로 사용되는 등 직원복지 향상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무인 북카페 사업을 추진한 김기연 순경은 “청사 내 민원인이 편하게 쉴 공간이 없는 데다 직원들이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해 무인 북카페 설치를 추진했다”며 “현재 지구대 직원들이나 본서 직원들은 물론 민원인도 매우 만족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