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물품 거래·경제체험 학습 ‘일석이조’
‘중고물품 거래·경제체험 학습 ‘일석이조’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8.11.08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아나바다 장터’ 호응…올해 마지막 장터, 내일 개최

충북 청주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아나바다 거리장터’가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끼고, 나누고, 바꾸고, 다시 쓰는’ 아나바다 장터는 재활용 가능물품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고 자원절약 실천을 통해 재활용에 대한 시민의식을 확산하기 위해 2012년부터 총 49회 차례 장터가 열려 많은 시민들이 참여했다.

아나바다 거리장터는 별도의 신청절차 없이 장터에 시민 누구나 참여가능하다.

행사 당일 가정에서 가져온 재활용이 가능한 의류, 문구, 액세서리 등 다양한 물품으로 자율적 판매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장터는 단순히 중고물품을 사고파는 재활용장터를 넘어 부모와 자녀가 함께 물건을 팔며 아이에게 물건의 소중함과 경제체험 학습의 장이 될 수 있어 교육적인 효과도 크다.

올해 마지작으로 열리는 ‘아나바다 거리장터’는 오는 10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청원구 주중동 마로니에공원에서 열린다.

재활용 나눔장터와 함께 개인 및 단체의 재능기부 공연, 시민과 함께하는 체험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각 가정에 숨어있는 폐전지, 폐휴대전화, 우유팩 등을 가져오면 물티슈로 교환해 주는 숨은 자원 모으기 캠페인도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