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과수 생산품질 전국 최고
영동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과수 생산품질 전국 최고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8.11.08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심사 ‘최우수’

농촌진흥청에서 주최한 ‘2018년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심사에서 영동군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이 과수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관련기사 11면>

이번 심사는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0개 농산물 생산단지 대표의 발표를 통해 전국에서 최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는 채소·과수 단지를 선발했다.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은 1988년 조직돼 현재 강현모 대표 등 13명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28.2ha의 사과 재배면적을 관리하면서 주기적인 기술교육과 선진지 견학 등으로 재배기술 수준을 높이기 위해 노력한 점이 인정됐다.

또 농촌진흥청과 도농업기술원에서 추진한 과수 국내육성품종 품질향상 시범과 최고품질 과실생산 현장컨설팅 사업으로 사과 생산량을 19% 높였으며 인공수분·선별 등 농작업 노동력을 52% 절감한 부분이 높게 평가됐다.

구범서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수상을 통해 도내 과수작목반 재배기술 수준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더 많은 단지가 수상할 수 있도록 현장컨설팅 등 기술지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최고품질 농산물에 대한 시상식은 오는 22일 농촌진흥청 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