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창업동아리 일렉트론, 국제발명대전 은상
청주대 창업동아리 일렉트론, 국제발명대전 은상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8.11.07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체감응형 IoT 제어 조명 재배열 시스템…3년 연속 수상
청주대학교 창업동아리 ‘일렉트론’이 BIXPO 2018 국제발명대전에서 은상을 차지했다. 왼쪽부터 전자공학과 4학년 임태준, 조수호, 황승현, 조성현씨.
청주대학교 창업동아리 ‘일렉트론’이 BIXPO 2018 국제발명대전에서 은상을 차지했다. 왼쪽부터 전자공학과 4학년 임태준, 조수호, 황승현, 조성현씨.

 

충북 청주대학교(총장 정성봉)는 창업동아리 ‘일렉트론’이 ‘BIXPO 2018 국제발명대전’에서 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2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일렉트론은 ‘인체 감응형 IoT 제어 조명 재배열 시스템(전기, 에너지, ICT, 친환경 에너지 부문)’ 기술로 은상을 받았다.

일렉트론(지도교수 안태영·전자공학과)은 전자공학과 학생들로 구성됐으며, 2016년 ‘누전 위치 감지기’로 동상을, 지난해에는 ‘매립식 착탈 콘센트 및 전력 관리 시스템’으로 은상을 받는 등 3년 연속 수상의 성과를 이뤘다.

안태영 교수는 “청주대는 창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세이프(SEIP)’ 프로그램을 운영해 창업교육기관의 역할을 재정립했으며, 창업교육 및 창업지원프로그램을 통한 글로벌 기업가 정신을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청주대는 청년 예비 창업자들이 성공적인 창업활동과 역량을 체계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창업문화 확산, 교육제도 마련, 도전환경 조성을 중점 과제로 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