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첫 조합아파트 ‘이안’ 탁월한 교통망 주목
옥천 첫 조합아파트 ‘이안’ 탁월한 교통망 주목
  • 충청매일
  • 승인 2018.10.11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생활권·편의시설 이용 용이
325세대 중 70여 세대 일반 분양

 

충북 옥천군 지역의 첫 조합아파트 ‘이안’이 11일 일반인을 대상으로 분양에 들어갔다.

지역에서 첫 조합아파트 분양이라는 것도 화제지만 무엇보다 옥천의 알짜배기 부지에 들어서는 아파트라 지역주민들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특히 옥천에 십 여 년만에 브랜드 아파트로 주민들의 관심을 받은 ‘이안’은 대우산업개발이 시공하고 옥천 장야주택조합이 시행한다.

59㎡ A형과 B형, 75㎡ 3가지 타입으로 총 325세중 70여 세대만 일반 분양해 새 집을 갖고자 하는 지역주민들이 기다려온 아파트라는 평이다.

최종세 옥천장야주택조합장은 “옥천에서 최고의 주거지라는 장점과 특히 지역주민들이 집 없는 설움을 떨쳐버리고자 주택조합을 만들어 추진하는 아파트다 보니 저렴한 분양가로 최고의 자재를 선택해 짓는 지역 최고급 아파트”라며 “무엇보다 시공사인 국내 최상의 브랜드명인 이안아파트를 짓고 있는 대우산업개발이라는 프리미엄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전이 인접해 있어 대전생활권이라 장점과 경부고속도로 옥천IC, 경부선철도 옥천역, 4번 국도, 37번 국도 등의 광역교통망이 잘 갖춰져 있다”며 “옥천시내와 인접해 각종 편의시설 이용이 쉽고 옥천도서관, 옥천문화원, 옥천종합운동장, 옥천보건소 등 문화, 체육, 의료시설 등도 인접해 있으며 장야초가 바로 옆이고 반경 1.5㎞ 내 옥천중, 옥천여중, 옥천고 등이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안 아파트 입주는 2021년 3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