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 중심 특성화 교육으로 학생들 꿈 실현”
“학생 중심 특성화 교육으로 학생들 꿈 실현”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8.08.20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봉 청주대 총장

 

학령인구 감소와 정부의 대학구조개혁 정책, 전방위로 다가오는 글로벌 경쟁, 산업기술의 급속한 진보 등 대학을 둘러싼 환경이 급격하게 변하고 있다.

변화에 적절히 대처하지 못하면 대학들도 생존을 장담할 수 없는 환경이 되고 있다. 위기상황일수록 대학을 이끄는 리더십의 중요성이 더욱 커진다. 총장의 혜안과 추진력이 대학의 성쇠를 가르는 환경이 된 것이다. 정성봉 청주대학교 총장. 그는 지금의 위기상황을 오히려 도약의 기회로 삼겠다는 포부다.

환경변화와 시대흐름에 맞게 개혁을 이뤄 나가려는 정 총장의 의지와 신념은 확고하다. 그는 그것만이 ‘학생이 다니고 싶은 대학’을 만들고 ‘중부권 최고 명문 대학’ 위상을 세우는 길이라고 믿는다.

정 총장은 “‘학생 중심의 특성화 교육 혁신으로 학생의 꿈을 실현하는 대학’을 만들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정 총장은 새로운 도약을 이루기 위한 청사진으로 ‘중장기발전계획 CJU 2030’을 수립하였고, ‘실학성세 4.0 지역가치 창출, 학생중심 특성화-교육혁신 대학’을 비전으로 제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는 대학으로 거듭나고 있다.

정 총장은 “결국, 교육입니다. 세상을 바꾸는 것도, 이끄는 것도 오직 차별화된 교육만이 이룰 수 있다”며 “청주대는 학생이 자신의 가능성을 발견하고 실력으로 발전시킬 수 있도록 무한한 기회와 여건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별화되고 차원이 다른 교육을 제공해 학생이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가 정 총장의 말에 고스란히 녹아 있다.

70년을 넘어 100년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청주대. 오직 학생만을 생각해 온 청주대의 71년 역사는 ‘중부권 최고의 명문사학’이라는 이름으로 남았으며, 탄탄하게 다져온 청주대의 시간은 미래를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돼 줄 것이라고 정 총장은 전했다.

학생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정성봉 총장의 각오가 청주대의 어떤 변화로 나타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