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대, 인쇄집적지구 소공인 서체 무료지원
서원대, 인쇄집적지구 소공인 서체 무료지원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8.05.16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서원대학교는 문화기술사업단이 대한인쇄문화협회의 지원으로 청주시 수동 인쇄집적지구 내 소공인들에게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서체를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사진)

이 서체는 국립중앙도서관체, 한글누리체, 만화진흥원체 등 151종으로 출판 디자인, 도서 인쇄에 어려움을 겪던 소공인에게 제공된다.

그동안 소공인들은 서체 저작권 때문에 사용료를 내거나 법적인 분쟁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서원대 문화기술사업단과 청주중앙인쇄 소공인특화지원센터는 청주고인쇄박물관과 협약을 맺고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인 직지 이미지를 기반으로 ‘직지서원체’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이 완료되는 오는 8월께 청주 인쇄집적지구 내 인쇄 소공인, 관공서, 민간단체에 ‘직지서원체’를 무료로 배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