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체육회, 전국소년체전 선수들 격려
충북체육회, 전국소년체전 선수들 격려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8.05.15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7회 전국소년체전’이 1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충북도체육회가 막바지 경기력향상에 여념이 없는 도 대표 선수단의 훈련장을 순회 격려해 선수단의 사기를 높여주고 있다.(사진)

충북선수단은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순위향상을 목표로 지난달 7일부터 D-50일 강화훈련을 실시중인 가운데 지역별, 종목별 강화훈련장을 돌며 순회 격려하고 있다.

도체육회는 지난 10일 청주지역(탁구, 럭비, 펜싱)을 비롯해, 14일 제천지역(하키, 배구, 체조) 등 도 대표 훈련장을 잇달아 찾아 격려했다.

15일 롤러(전종별)와 정구, 볼링, 야구소프트볼팀의 강화훈련장을 찾아 선수들을 격려하며 “전국소년체전이 10여일 앞으로 다가온 만큼 충북의 명예를 높일 수 있도록 자신감과 필승의 신념으로 혼신을 다해 경기력을 높여 달라”고 당부했다.

도체육회는 또 16~18일 충주 예성여중 축구, 교현초, 남산초, 복싱, 조정 등 도대표 선수들을 훈련장을 찾아 격려할 계획이다.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는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충북도 충주시 일원에서 개최되며, 충북선수단은 임원 309명, 선수 796명 총 1천105명이 참가해 상위입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