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교통망·생활인프라·교육환경 多 갖췄다
광역교통망·생활인프라·교육환경 多 갖췄다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8.04.26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호, ‘e편한세상 대전법동’ 주택전시관 오늘 오픈
전용면적 59∼84㎡ 1503세대 중 414세대 일반분양

 

㈜삼호는 27일 대전 대덕구 법동1구역 재건축 사업인 ‘e편한세상 대전법동’의 주택전시관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삼호와 대림산업이 공동으로 시공하는 이 단지는 대전 대덕구 법동 284-10 일대에 지하2층~최고 지상 29층 12개동에 전용면적 59∼84㎡ 총 1천503세대다. 이중 414세대는 일반 분양된다.

이 아파트는 대전시를 비롯해 충남도, 세종시 거주자 중 1순위라면 누구나 청약이 가능하다.

이 아파트는 우수한 교통 여건이 우수하다.

경부·호남고속도로, 신탄진역을 비롯한 광역교통망은 물론 대덕대로, 세종~DTV연결도로와 인접해 있으며 남세종IC와 유성IC 및 BRT급행버스를 통해 대전 시내로의 접근성은 물론 세종시까지도 동일 생활권으로 누릴 수 있다.

여기에 2025년으로 예정된 대전도시철도 2호선 개통과 대전역 역세권 개발사업(예정)으로 교통 여건은 한층 탄탄해질 전망이다.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은 서대전역~대동역~정부청사역~서대전역을 연결하는 정류장 34개소, 총 37.4km의 순환선으로 단지와 가까운 대전 1호선 대동역에서 환승 가능하다.

올해 본격화된 사이언스 콤플렉스 등 대형 개발호재도 잇따르고 있다. 사이언스 콤플렉스는 엑스포과학공원 내 지하 4층, 지상 43층, 연면적 27만1천336㎡ 규모로 6천억원 이상의 재원이 투입되는 메머드급 사업이다.

이곳에는 과학·문화체험시설과 호텔, 근린생활시설 등 복합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시민을 위한 대규모 옥상정원과 광장도 조성될 예정이다. 대전국제전시컨벤션센터 등과 연계해 지역 일자리 창출과 중부권 관광산업을 선도할 랜드마크로 성장이 기대되는 만큼 인근 지역 시세 상승까지 기대된다.

우수한 생활 인프라가 밀집해 있어 편리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췄다.

중리초와 중리중학교가 단지 바로 옆에 붙어 있어 초·중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수요자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또 계족산과 동춘당공원이 가깝고, 안산공원, 중리 전통시장도 있어 생활 쾌적성 및 편의성까지 우수하다.

판상형, 4bay, 3면 발코니 설계가 적용된 이 단지는 e편한세상 브랜드네임에 걸맞은 특화설계했다.

실수요자들에게 선호도 높은 전용 84㎡ 이하의 중소형 타입만으로 구성된다.

주택전시관은 대전시 유성구 봉명동 1016-2일원(유성온천역 1번출구 앞)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0년 9월(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