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충북도당, 공천심사 착수
한국당 충북도당, 공천심사 착수
  • 배명식 기자
  • 승인 2018.03.13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이 오는 16일부터 6·13 지방선거 후보자 공천 심사에 들어간다.

13일 자유한국당 충북도당 공천관리위원회(위원장 박덕흠 도당위원장)는 이날 공천 신청서 접수를 마감하고 오는 16일 기초단체장 후보 선정을 위한 서류 및 면접 심사를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오는 17일에는 광역의원, 18일에는 기초의원 공천 신청자를 심사한다. 광역단체장 공천 신청과 후보 선정은 중앙당에서 한다.

공천관리위원회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뇌물, 불법 정치자금 수수, 성범죄 등을 저지른 부적격자를 탈락시킨 뒤 당선 가능성, 도덕성, 전문성, 당 기여도 등을 심사할 예정이다.

성범죄의 경우 사면복권 및 형 실효와 상관없이 공천에서 배제된다.

심사로 경선 대상자를 정하고 책임당원 등이 참여하는 선거인단 투표 50%와 여론조사 50% 등을 합해 후보를 선정하기로 했다.

여론조사에는 정치 신인, 여성, 청년 등에게 가산점을 부여한다.

공천관리위원회는 전략공천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우선 추천지역은 경선을 거치지 않고 공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