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도시, 지상·지하시설물 3차원 공간정보 확대사업 완료
행복도시, 지상·지하시설물 3차원 공간정보 확대사업 완료
  • 김오준 기자
  • 승인 2018.03.04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과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박상우)는 ‘행복도시 지상·지하시설물 3차원 공간정보 확대 구축 2차 사업’을 완료, 공공·민간포털 등을 통해 3월부터 개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3차원 공간정보 시스템은 지상·지하시설물 및 지형 등의 공간정보를 3차원으로 구축해 도시기반 시설물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것으로 도시의 시설물을 실시간으로 검색해 지상·지하를 입체적으로 살펴볼 수 있으며, 건물 설계나 각종 공사에서 조망권 분석 등 시뮬레이션을 통해 보다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행복청은 행복도시가 완성되는 2030년까지 도시 조성 단계에 맞춰 지상·지하시설물 공간정보를 단계적으로 구축해 시민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금까지 추진해 온 ‘행복도시 3차원 공간정보 구축 사업’ 성과물은 국토교통부 공간정보 오픈플랫폼인 브이월드(map.vworld.kr)와 민간포털(카카오맵) 등을 통해 개방하고 있다.

이를 통해 국민들은 행복도시에 직접 방문하지 않더라도 브이월드 및 민간포털의 지도서비스를 통해 행복도시의 현재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