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 최강 ‘영미와 친구들’
컬링 최강 ‘영미와 친구들’
  • 충청매일 제휴/연합뉴스 기자
  • 승인 2018.02.21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여자 컬링 예선 대한민국과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의 경기에서 11대 2로 승리를 거둔 한국팀 선수들이 관중들에게 인사를 한 뒤 경기장을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