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청 김인규 선수·김성일 감독, 대한복싱협회 유공자 선정
충주시청 김인규 선수·김성일 감독, 대한복싱협회 유공자 선정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8.02.13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각 최우수선수상·지도자상
김성일 감독
김성일 감독
김인규 선수
김인규 선수

 

충북 충주시청 직장운동경기부 복싱팀 김성일(59) 감독과 김인규(25) 선수가 복싱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사)대한복싱협회(회장 하용환) 유공자로 선정됐다.

이들은 13일 경기도 화성시 호텔 푸르미르에서 열린 대한복싱협회 2018 정기총회에서 지도자상과 최우수선수상을 각각 수여 받았다.

김 감독은 지난해 10월 충주에서 개최된 제97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복싱팀을 이끌고 출전해 금메달 3, 은메달 2, 동메달 1개를 획득하는 등 각종 전국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창단 4년 만에 전국 최강의 복싱팀으로 자리매김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와 함께 김 선수는 제97회 전국체전 금메달을 획득하는 한편 지난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해 이 대회 6년 만에 한국복싱에 메달을 안겼으며 2018년 국가대표에 선발되는 등 꾸준히 우수한 성적을 거둬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